회원가입

로그인

이메일 주소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

[롤] '쿠로' 이서행, 은퇴 선언

Profile
귤섭이

이서행.PNG.jpg

 

 

 

 

‘LOL 챔피언스 코리아(LCK)’에서 미드 라이너 중 역대 2번째로 ‘1000킬’을 쌓았던 ‘쿠로’ 이서행이 2020시즌을 끝으로 은퇴를 선언하며 레전드의 길을 마감했다. 은퇴 후 이서행은 개인방송, 코치 등 새로운 도전을 할 계획이라고 전해진다.




9일, 이서행은 자신의 SNS를 통해 은퇴 소식을 전했다. 지난 11월 16일 소속팀 KT를 떠난 이서행은, 8년 동안 활동했던 프로게이머 생활의 마침표를 찍기로 결정했다. 이서행은 “8년 동안 열심히 활동했다. 팬, 가족, 친구, 동료들 덕분에 선수생활을 오래 할 수 있었다”며 “이제는 선수 이서행을 놓아주겠다”고 씁쓸한 은퇴 소감을 밝혔다.




지난 2013년 IM 소속으로 데뷔한 이서행은 락스에 합류한 2015시즌부터 본격적으로 두각을 드러내며 LCK를 대표하는 미드 라이너로 성장했다. 이서행이 ‘호진’ 이호진, ‘스멥’ 송경호, ‘고릴라’ 강범현, ‘프레이’ 김종인 등과 함께한 당시 락스는 SK텔레콤(현 T1)의 대항마로 떠올랐고, ‘LOL 월드 챔피언십(롤드컵)’에서는 준우승을 차지했다.




이서행은 군 복무에 앞서서, 전역 이후에도 LOL관계자로 종사 할 계획이라고 했다. 이서행은 “LOL 씬을 떠나는 것은 아니다” 며, “개인 방송은 계속 할 예정이며, 군대 전역 이후엔 코치도 할 생각이 있다. 프로게이머 ‘쿠로’는 이제 없지만 방송과 코치로 다시 찾아뵙겠다”고 약속했다.




이서행의 은퇴를 아쉬워하는 팬들이 빗발치고 있다. 

Profile
귤섭이
레벨 2
369/810
2%
서명이 없습니다.
작성자의 다른 글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이메일 주소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